더보기
더보기
  • 무지외반증 수술, 최소 절개로 진행해야
    이와 같은 무지외반증 수술치료는 변형의 심한 정도, 환자 나이 등 환자의 개개인 상태에 따른 수술 방법을 결정하게 된다.   일반적으로는 돌출된 부위의 뼈를 깎아낸 뒤 내, 외측으로 치우친 뼈를 잘라내어 무지외반각을...
  • 잘 고른 신발 하나, 열 명품구두 안부럽네
    결국 그는 ‘무지외반증’ 진단을 받고 수술을 했다. 최 씨는 이후 신발도 편한 걸로 바꿔 신기 시작했다. 이처럼 하이힐이나 볼이 좁은 신발 등을 자주 착용하는 이들에게는 무지외반증이 나타나기도 한다. 무지외반증은 엄지...
  • 류마티스관절염 환자 변형된 족부, 수술로 바로잡는다
    살리는 수술이 힘들기 때문에 조기 치료에 신경써야 한다. / 신지호 헬스조선 기자 관절 변형의 경우 발가락에 집중적으로 나타나는데, 대체로 엄지발가락 부위 무지외반증(엄지발가락이 안쪽으로 휘어지는 질환)과 새끼발가락...
  • '족부 전문의'만 4명… 대학병원보다 족부 환자 많이 본다
    연세건우병원 조사에 따르면 기존 무지외반증 수술은 통증 점수(VAS)가 7~8점에 달했지만, 교정 절골술의 경우는 통증 점수가 2~3점으로 낮아졌다. 박의현 병원장은 "절골술은 뼈 제거를 최소화하기 때문에 수술 시간이 30분...
  • [건강] 봄철 맵시 나는 하이힐…'유혹의 그늘'
    ▲무지외반증의 치료 무지외반증의 일차적인 치료는 비수술적 요법이다. 변형을 악화시키는 굽이 높고 발 볼이 좁은 신발의 착용을 피하고, 엄지발가락의 돌출 부위를 자극하지 않는 편안한 신발을 신는 것이 중요하다. 가벼운...
더보기
  • 무지외반증 올해는 교정 통해 감추지 말고 당당해져라
    교정술 시행, 평균 입원기간 2일 학계에 보고된 무지외반증 수술은 120가지가 넘는다. 그만큼 치료부담 개선을 위한 노력은 계속되어 왔고, 가장 확실한 대안으로 꼽히는 술식은 교정절골술(이하 교정술)이다. 교정술은 돌출된...
  • 참을 수 없는 발바닥 통증, ‘족저근막염’ 극복하려면
    최근에는 관절경을 이용해서 절개부위를 최소화하는 치료요법을 사용하는데 수술적 치료는 성공률이 7~90%정도로 꽤 높은 편이지만 수술이 제대로 되지 않았을 경우 부작용이 생길 우려도 있다. 족저근막의 염증은 무지외반증...
  • [헬스 동아]하이힐 신는 여성들 ‘무지외반증’ 적신호
    무지외반증과 무지강직증 모두 발바닥보조기를 사용해 통증을 줄일 수 있다. 관절염이 심해지면 수술을 해야 하는 경우도 있지만 수개월이 걸리는 회복기간을 생각하면 수술은 마지막에 선택해야 한다. 약물치료는 순간의 통증을...
  • 족부전담팀 체계가 이끈 무지외반증 수술진보
    국제 SCI저널 등재, 세계적 교정술도입 주역 무지외반증 수술 치료환경 개선과 치료율 향상에 큰 기여를 하며 가장 친환자적 수술로 꼽히는 것이 ‘교정술’이다. 그리고 이 개선과 진보 주역은 우리나라 연세건우병원...
  • 가자연세병원, 세분화된 치료 위해 족부클리닉 개설
    가자연세병원 족부클리닉에서는 족저근막염, 무지외반증, 발목인대불안정성, 스포츠손상, 아킬레스건염 등 발목과 발바닥, 발가락 질환에 대한 신속한 진단과 보존적치료부터 수술치료, 수술 후 재활치료까지 환자의 상태와 평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