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 국민 3명 중 2명 가입한 실손의료보험… 손해율 122% 육박
    5%(5천945억원) 늘었다. 금감원은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 계획에 따라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이 점차 개선될 것으로 보고 보험료 인상을 자제시키고 있다. /디지털뉴스부
  • 흥국화재, 나홀로 실손보험료 인하 단행 이유는
    흥국화재는 최근 3년간 업계에서 가장 높은 실손보험료 인상폭을 보인 손보사다. 실손보험 상품의 손해율이 타사에 비해 높게 나타나 어쩔 수 없이 인상폭을 높일 수밖에 없었던 것으로 풀이된다. 손해보험협회에 따르면...
  • 작년 보험사기 적발액 사상 최대 7300억원
    A병원은 환자들이 실손의료보험으로 MRI 촬영비 등 고가의 진료비를 충당할 수 있도록 통원환자 등 입원이... 박 부국장은 “보험사기를 통한 보험금 편취는 결국 보험료 인상으로 이어져 가족, 친구 등 주변...
  • 한국 국민 3분의 2가 실손의료보험 가입
    실손보험 계약수 전 국민의 66% 수준 [CBS우리 국민 3분의 2가 공공 의료보험을 보완해주는 개인... 보험사들은 이런 손해율 때문에 보험료 인상을 원하고 있지만 정부는 중장기적으로 건강보험의 보장성 강화를 추진해...
  • 흥국화재 실손보험료 인하에도 보험사들 '요지부동'..."추가 인하 검토 안해"
    통상 보험사는 연초 1회 실손보험료의 인하, 인상 여부를 결정한다. 보험업계는 올 해의 경우 이미 실손보험료를 전체 보험사가 동결했기 때문에 별다른 이슈 변화가 없는 한 실손보험료는 추가 조정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더보기
  • 작년 보험사기 적발액 7302억..'역대 최대'
    대표적으로 A병원은 환자들이 실손의료보험으로 MRI 촬영비 등 고가의 진료비를 충당할 수 있도록 통원환자... 결국 보험료 인상을 초래해 가족, 친구 등 이웃들에게 피해를 입힌다"고 말했다. ▶사람들이 가장 많이...
  • 실손보험 손해율 전년比 9.6% 개선…적자는 여전
    금감원 관계자는 "올해의 경우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에 따라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 개선이 예상돼 보험료를 인상하지 않았으나, 비급여 항목의 급여화 일정 등에 따른 손해율 동향에 대해 지속적으로...
  • 국민 3명 중 2명 가입한 실손의료보험…손해율 122%로 적자 지속
    금감원은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 계획에 따라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이 점차 개선될 것으로 보고 보험료 인상을 자제시키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 Copyright ⓒ MBN(www.mb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 실손보험 3명 중 2명 가입…적자구조 지속
    우리나라 국민 3명 중 2명이 가입한 실손의료보험 손해율이 여전히 100%를 넘어 적자가 지속됐다. 15일... 금감원 관계자는 “올해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에 따라 실소보험 손해율 개선이 예상돼 보험료가 인상되지...
  • '보험사기와 전쟁' 나섰지만···작년 7,302억 적발 역대 최대
    [서울경제] #A병원은 입원이 불필요한 환자들에게 실손의료보험으로 자기공명영상장치(MRI) 촬영 등 고가의... 결국 보험료 인상으로 이어지므로 적극적으로 신고해달라”고 밝혔다. /김기혁기자 coldmetal@sedaily.com [서울경제...
더보기
  • 실손의료보험, 국민 3명 중 2명 가입…손해율은 122%
    낸 돈보다 보험금으로 타가는 돈이 더 많음을 의미한다. 금감원은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 계획에 따라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이 점차 개선될 것으로 전망하고 보험료 인상을 자제시키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 국민 3명 중 2명 실손보험 가입...손해율 122%
    금감원 관계자는 “올해의 경우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에 따라 실손보험의 손해율 개선이 예상돼 보험료를 인상하지 않았다”면서도 “비급여 항목의 급여화 일정 등에 따른 손해율 동향을 지속적으로...
  • 작년 실손보험 손해율 9.6%p 개선…보험사 적자는 여전
    금융감독원은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에 따라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 개선이 예상돼 보험료를 인상하지 않았다”며 “비급여 항목의 급여화 일정 등에 따른 손해율 동향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할 것”...
  • 실손보험 적자 상태 여전… 지난해 손해율 121.7%
    금감원 관계자는 “올해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에 따라 실손의료보험의 손해율 개선이 예상되면서 보험료를 인상하지 않았다”면서 “비급여 항목의 급여화 일정 등에 따른 손해율 동향에 대해...
  • 작년 국민 100명 중 66명 실손보험 가입…손해율도 감소
    이와 관련, 박동원 금감원 보험감리국 팀장은 "올해의 경우 정부의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 추진에 따라 실손보험의 손해율 개선이 예상돼 보험료를 인상하지 않았다"며 "비급여 항목의 급여화 일정 등에 따른 손해율 동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