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더보기
더보기
  • 미세먼지·황사…아토피 환자에 더 잔인한 4월
    국소면역조절제, 국소스테로이드제, 항히스타민제 등을 사용하는데 증상과 환자의 특성에 따라 치료법은 달라질 수 있다. 아토피 피부염을 앓고 있다면 실내 온도(20~22℃)와 습도(45~55%)를 적절히 유지하는 게 좋다. 지나치게 자주...
  • 아토피 피부염 개선에 도움을 주는 '플라즈마'
    또 피부 속 콜라겐을 생성하고 피부장벽을 강화시켜 아토피 치료법으로 각광받고 있다. ◇ '신의 선물, 플라즈마' 본방 사수 이벤트  18일부터 24일까지 '플라즈마 샤워 소문내기'와 22일 본방을 사수하고 인증하는 두 가지...
  • 생물학적제제, 성인 아토피 피부염 新 선택지 될까?
    소아에 비해 치료가 힘든 성인 아토피 피부염을 타깃으로 한 획기적인 치료법이라는 점에서 의료진과 환자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사노피 젠자임은 지난달 30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아토피 피부염 치료제...
  • 비만-아토피-암… 腸 속 ‘착한 미생물’로 치료한다
    최근 비만부터 당뇨, 아토피, 관절염, 암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질병이 마이크로바이옴과 관련이 깊다는 연구 결과가 속속 발표되고 있다. 학계와 의료계는 새로운 치료법을 찾기 위해 ‘제2의 유전체(게놈)’로 불리는...
  • 30년 넘는 아토피와의 전쟁... 나는 살아남았다
    아토피는 그 원인과 치료법이 명확하지 않은 난치성 질환이니 증상에 따라 적절하게 스테로이드와 항히스타민제를 사용하는 것이 현명하다는 희망 없는 설명보다는 마음에 들었다. 정말이지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한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