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 [노트북을 열며] 바탕과 꾸밈의 부조화, K리그
    서울의 ‘간판 공격수’였던 데얀이 수원으로 옮긴 뒤 열린 첫 수퍼매치라 며칠 전부터 떠들썩했다. 그럼에도... 철도 노선명을 가져온 ‘수인선 더비’(수원-인천), 통과 지하철에서 따온 ‘4호선 더비’(안양-안산)...
  • 수원시청 조구함함, 100㎏급 태극마크… 60㎏급 용인대 이하림도 달아
    여자부에서는 48㎏급 간판 정보경(안산시청)이 강유정(용인대)을 제치고 태극마크를 달았고 63㎏급 한희주(용인대)도 최은솔(인천시청)을 제압하고 아시안게임과 세계선수권에 출전한다. 대한유도회는 이번 대회 결과를...
  • 김정환, 펜싱 사브르 서울그랑프리 준우승
    여자부에서는 한국 선수들 간 맞대결이 계속돼 최수연(안산시청)만 홀로 8강에 올랐다. 최수연도 세계랭킹 1위 올가 카를란(우크라이나)에게 패해 준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여자 간판 김지연(익산시청)은 32강에서 동료...
  • 광주시청 육상팀 전국실업육상 금5ㆍ은3 획득
    한국 간판 스프린터 김국영을 비롯해 김민균(29), 송만석(35), 임희남(34)이 호흡을 맞춘 결과 41초17의 기록으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했다. 단거리 선수가 많은 경기도팀인 안양시청(41초44), 안산시청(41초62), 파주시청...
  • ‘3쿠션 간판’ 최성원-‘22세’이범열 32강 격돌
    또 ‘디펜딩챔피언’ 이충복(시흥시체육회)과 홍진표(대전), 조치연(안산시체육회)도 64강에서 탈락해 아쉬움을 삼켰다. 반면, 랭킹 4위 강동궁(동양기계)을 비롯해 서현민(충남), 조재호(서울시청), 최성원(부산시체육회)...
더보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