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더보기
더보기
  • [더벨][우리은행 차기 리더는]한일은행 출신 유력 인물 누구?
    김병효 전 사장은 1981년 입행해 계열사인 우리아비바생명, 우리PE를 두루 거쳤다. 무엇보다 야전 경력이 풍부하기 때문에 한일과 상업 간 갈등에서 한 발 벗어나있는 인물로 볼 수 있다. 김양진 전 우리은행 수석부행장은...
  • “6개 금융지주, 은행 비중 55.6%…2년새 3%p 하락”
    보험 부문은 생명손해보험사를 모두 보유한 농협금융이 42.1%로 압도적 1위였고 2015년 DGB생명(옛 우리아비바생명)을 인수한 DGB금융이 29.3%로 다음이다. KB금융(19.3%)과 신한금융(15.3%)은 10%대 비중을 차지했고...
  • BNK금융지주vsDGB금융지주, '영역확장' 경쟁
    DGB금융은 지난 2015년에도 부산에 본사를 둔 총자산 4조7000억원 규모의 우리아비바생명을 인수했다. DGB금융의 하이투자증권 인수는 BNK금융에 있어 큰 변수가 아닐 수 있다. BNK금융 측도 DGB금융의 보험부문과 투자증권의...
  • DGB생명, 안방 대구·경북에서도 '빨간불'
    때문에 전신인 우리아비바생명 시기 규모가 컸던 설계사 조직을 대거 정리하면서도 대구·경북지역은 오히려 설계사 수를 늘렸다. 실제 2013년 말 1390명이었던 DGB생명의 전체 설계사 숫자는 최저 720명으로 48.2% 줄었다....
  • 무술년 황금 개의 해…개띠 금융 CEO은 누구?
    (CRO)를 지낸 리스크관리 전문가로 2015년 초대 DGB생명 사장에 취임했다. DGB생명은 옛 우리아비바생명이 DGB금융지주에 인수돼 2015년 1월 지금의 이름으로 새롭게 출범했다. ⓒ 세상을 보는 눈, 글로벌 미디어 세계일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