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기
더보기
더보기
  • ‘붓을 든 정치학자’ 김영명 교수 첫 개인전
    김 교수는 이번 전시에서 지난 5년 동안 춘천의 자연과 유년시절의 추억을 담은 유화 50여점을 선보인다. 30여년... 김 교수는 “그림은 글보다 자유롭고 마음 가는대로 표현할 수 있다”며 “복잡한 설명 없이 직관적으로 보고...
  • 양극화 해소하는 동반성장 전도사
    더불어 성장하고 분배를 공정하게 하자는 방법론의 큰 그림이지요. 단순히 경제적 재화를 대상으로만 하는... 소신대로 부자감세도 막았고 대기업 일변도의 정책도 유화시켰고, 취업시 학력여건 완화에도 노력했습니다. ”  정...
  • 광진구, 청소년에게 환경에 대한 소중함을 일깨우고자 ‘2018년 청소년 환경작품’ 공모
    그림의 경우 도화지 크기로 색상제한 없이 유화, 수채화, 크레파스화로 표현하면 되고, 글짓기의 경우 200자 원고지 6매 내외(A4용지 2~3매)의 산문 또는 운문으로 작성하면 된다. 작품파일은‘응모명(학교).hwp’로 작성해 제출하면...
  • 송파 자선다과회에 약사 회화 작품들 전시 '눈길'
    특히 올해 자선다과회의 콘셉트는 ‘약손명작 갤러리, 희망문구 포토존’으로 김진선 여약사지도위원, 고순덕 여약사위원, 김지숙 의약품안전사용교육강사가 그림 유화, 수채화, 인물화 등 작품 14점을 전시해 눈길을 끌었다....
  • 대담한 붓터치로 그려 낸 화려한 자연의 色
    전시장은 작가가 화려한 색상과 대담한 터치로 두텁게 입혀 마티에르를 낸 유화 18점과 도자기 50점으로 채워졌다.  도자기는 작가가 직접 만든 찻잔과 물컵, 접시, 주전자 등인데, 도자기들에는 꽃 그림을...